투자전략

전문가

주식고수의관심종목

방송일시 : 07.22 - 08:30~15:30 클럽 바로가기

클럽소개

  • 주식 투자의 안전자산
  • 월회비 : 1개월 : 770,000원
    / 6개월 : 3,200,000원

전문가 프로필

  • 이영재 전문가
  • 現)이데일리ON 증권전문가
  • 現) 이데일리TV "적중 고수의 관심종목" 출연 중
  • 前) N사 전문가
  • 前) S사 방송 전문가
  • 前) I사 오감만족등 증권방송 출연
  • 前) 이데일리TV "고수들의 수다" 출연
  • 現) 이데일리TV "신대가의 투자비법" 출연중
  • 現) 이데일리TV "적중! 고수의관심종목" 출연중
  • 現) 팀어닝서프라이즈 대표
  • 資格) 투자자산운용사 / AFPK(재무설계사, ASSOCIATE FINANCIAL PLANNER KOREA) / 증권투자권유대행인
  • 김상현 전문가
  • 現)이데일리ON 증권전문가
  • 現) 이데일리TV "적중 고수의 관심종목" 출연 중
  • 前) J사 자산운영팀 애널리스트
  • 前) N사 인베스트먼트 자산운영팀 애널리스트
  • 前) 이상투자클럽 자산운영본부 전문가
  • 前) I사 주식방송전문가
  • 現) 이데일리TV "적중! 고수의관심종목" 출연중
  • 現) 팀어닝서프라이즈 수석 애널리스트
  • 資格) 투자자산운용사 / 금융투자분석사 / 증권투자권유대행인
  • 기타) 2014 신한금융투자 동아리부분 모의투자 1위
  • 키움증권 2012 대학생 모의투자대회 15위
제목 : 고수의 관심종목 8월 3일 투자전략
작성자 : 고수의관심종목작성일 : 2022-08-03조회수 : 517 -

차익실현장 연속

전일 미 증시는 펠로시 하원의장의 대만 방문에 따른 미중 갈등이 고조되는 상황이 이어졌고, 일부 연준 위원들이 매파적 발언을 하면서 금리가 상승하자 전 거래일 차익실현 장세가 이어지는 정도로 소폭 하락하였다. 다만 미국 6월 채용관련 고용지표가 약화되면서 경기민감주들이 하락하자 다우지수는 다른 지수들에 비해 큰 폭의 하락이 나타났다.

샌프란시스코 연은 총재는 물가는 고점에 가까워졌지만 금리를 빠르게 올리고나서 갑작스럽게 새로 조정할 수 없으니 장기간동안 고금리 상황으로 유지해야할 것이라고 발언하였고, 시카고 연은 총재는 현재 인플레이션이 개선되지 않으면 9월 FOMC에서도 자이언트 스텝을 이어가야할 것이라고 발언하면서 최근 하락하던 금리가 상승한 점이 시장 차익실현에 명분이 되었다.

낸시 펠로시 하원의장은 과거부터 반중국 성향을 보여온 만큼 이번 대만 방문에 중국이 유독 민감하게 반응하며 군사행동을 이어가고 있고, 현재 중국과 미국 모두 군사충돌 직전까지도 군사훈련을 전개하고 있으나 초 대형 반도체기업인 TSMC가 있는 대만을 앞두고 실제 군사행동을 이어갈 경우 미국의 실익이 없기 때문에 가능성은 낮을 것으로 전망한다.


미중마찰

우리 증시는 7월 FOMC이후 불확실성 해소라는 이유와 과대낙폭 그리고 생각보다 괜찮은 기업들의 실적 영향으로 반등세를 보인 이후 이번주에는 소폭 쉬어가는 흐름이 나타나고 있는 가운데 전일 일부 연준 위원들의 9월 FOMC에 대한 매파적인 발언으로 인해 이번주 흐름을 이어갈 것으로 전망한다.

장중에는 여전히 대만과 관련된 문제와 금리 반등으로 인한 환율 상승으로 부정적 이슈가 앞서는 가운데, 여전히 일부 정책관련주나 개별주 중심의 움직임만 나타날 것으로 전망한다.


※투자전략 작성 전문가를 조금더 자세히 알고싶다면?? =>[클릭하세요]


작성: 증권 방송 이데일리ON "고수의 관심종목" 문자클럽 전문가


[최근 이슈 종목]

유니온(000910) 혜인(003010) GS글로벌(001250) 빅텍(065450) 한화에어로스페이스(012450)


[본 글은 투자 참고용으로 이를 근거로 한 투자 손실에 대해 책임을 지지 않습니다. 해당 홍보용 기사는 이데일리와 무관합니다.]

이전글 : 2022년 8월 2일 모닝브리핑
다음글 : 2022년 8월 3일 증시 전망 브리핑

이데일리ON 이용 아이디 안내

아이디 필명
  • 위 아이디는 이데일리ON(on.edaily.co.kr) 전문가 방송 사이트의 이용이 가능합니다.

이데일리온 이용에 관한 추가약관

제휴사 정보제공

닫기

무료공개방송 입장

비회원은 필명이 자동으로 정해집니다.
[비회원입장하기]를 클릭해 주시기 바랍니다.

※ 회원이신 분들은 로그인을 하여 접속하시면 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