투자전략

전문가

주식고수의관심종목

방송일시 : 12.23 - 18:05~19:05 클럽 바로가기

클럽소개

  • 주식 투자의 안전자산
  • 월회비 : 1개월 : 660,000원
    / 3개월 : 1,880,000원 / 6개월 : 3,560,000원
    / 12개월 : 6,732,000원 / 3개월 : 1,980,000원

전문가 프로필

  • 이영재 전문가
  • 前) N사 전문가
  • 前) S사 방송 전문가
  • 前) I사 오감만족등 증권방송 출연
  • 前) 이데일리TV "고수들의 수다" 출연
  • 現) 이데일리TV "신대가의 투자비법" 출연중
  • 現) 이데일리TV "적중! 고수의관심종목" 출연중
  • 現) 팀어닝서프라이즈 대표
  • 資格) 투자자산운용사
  • 김상현 전문가
  • 前) J사 자산운영팀 애널리스트
  • 前) N사 인베스트먼트 자산운영팀 애널리스트
  • 前) 이상투자클럽 자산운영본부 전문가
  • 前) I사 주식방송전문가
  • 現) 이데일리TV "적중! 고수의관심종목" 출연중
  • 現) 팀어닝서프라이즈 수석 애널리스트
  • 資格) 투자자산운용사 / 금융투자분석사 / 증권투자권유대행인
  • 기타) 2014 신한금융투자 동아리부분 모의투자 1위
  • 키움증권 2012 대학생 모의투자대회 15위
  • 백승화 전문가
  • 前) L투자클럽 전문가
  • 前) NPIC투자클럽 연구원
  • 現) 팀어닝서프라이즈 수석 애널리스트
  • 김성현 전문가
  • 前)알비디 인베스트먼트대표 애널리스트
  • 前) L사 전문가
  • 現) S사 전문가
  • 現) 팀어닝서프라이즈 수석 애널리스트
제목 : 고수의 관심종목 2월 22일 투자전략
작성자 : 고수의관심종목작성일 : 2021-02-22조회수 : 422 두올
지난주 동향 

지난주 우리 증시는 반도체 업종이 반등하는 듯싶었으나 인플레이션 관련 이슈로 재차 매물이 출회되면서 상승을 거의 반납하였고, 외국인도 주초에만 매수하고 재차 매물을 던지기 시작하면서 주중 하락 전환을 야기하였다. 그나마 지난주 후반에는 연기금의 매도 물량이 줄어드면서 외국인의 매도에도 불구하고 주간 기준으로 상승을 유지하였다. 대체적으로는 인플레이션 압력으로 인한 미국 장기금리 상승으로 FOMC의 태도 변화 우려와 중국의 유동성 흡수 가능성이 매물 출회의 원인이 되었다.

부양책과 장기금리

바이든 집권 이후 바이든의 추가 부양책에 대한 기대로 증시가 상승한 이후 장기금리 추이에 따른 매물 출회가 반복된 글로벌 증시에서 이번 주에는 그 두 개의 호재와 악재가 겹쳐지는 구간에 들어올 것으로 보인다. 미국이 1.9조 달러 추가 부양책 처리와 새로 나오고 있는 3조 달러 인프라 투자 기대감은 우리 증시에 상승 요인이 되지만 중국의 유동성 흡수 여부와 의회에서 있을 파월의 반기 의회 통화정책 보고에서 나타날 미국의 통화정책 방향성이 글로벌 증시의 방향성을 결정 지을 것으로 보인다.

정리하자면 부양책에 관련한 뉴스가 많은 날에는 상승, 그렇지 않거나 인플레이션 관련 단어가 뉴스에 많이 나오는 날은 재차 매물이 나오며 하락할 가능성이 높을 것으로 보이며 이러한 혼조세 구간에서 중소형 테마주 및 개별주 중심의 흐름은 이어질 것으로 전망한다.

작성: 증권 방송 이데일리ON "고수의 관심종목" 문자클럽 전문가

※투자전략 작성한 전문가와 소통하고 싶다면? =>[클릭시 무료채팅방 입장]

[최근 이슈 종목]
두올(016740) SFA반도체(036540) 샘표(007540) 위지트(036090) 비덴트(121800)

[본 글은 투자 참고용으로 이를 근거로 한 투자 손실에 대해 책임을 지지 않습니다. 해당 홍보용 기사는 이데일리와 무관합니다.]
이전글 : 고수의 관심종목 2월 23일 투자전략
다음글 : 고수의 관심종목 2월 18일 투자전략

이데일리ON 이용 아이디 안내

아이디 필명
  • 위 아이디는 이데일리ON(on.edaily.co.kr) 전문가 방송 사이트의 이용이 가능합니다.

이데일리온 이용에 관한 추가약관

제휴사 정보제공

닫기

무료공개방송 입장

비회원은 필명이 자동으로 정해집니다.
[비회원입장하기]를 클릭해 주시기 바랍니다.

※ 회원이신 분들은 로그인을 하여 접속하시면 됩니다.

닫기